본문 바로가기

NEWS

SK머티리얼즈, 영주 본사에 임시 업무공간 설치 완료

2020.03.03

SK머티리얼즈, 영주 본사에 임시 업무공간 설치 완료


- 현장 점검, 설비 컨트롤 등 업무에 따라 공간 분리∙∙∙구성원 간 접촉 최소화
- 임시 업무공간 총 9개소 설치하고 마스크, 손 소독제 구비∙∙∙제품 생산 차질 없어
- 재택근무 6일까지 연장, 비상상황 대비한 BCP 수립 등 안전한 공장 운영에 만전





[2020.03.03]

SK머티리얼즈(대표이사 이용욱, www.sk-materials.com)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(코로나19) 확산에 따른 제품 생산 차질을 방지하고자 경북 영주시 본사 공장에 현장 업무 담당자가 사용하는 임시 업무공간을 설치했다고 3일 밝혔다.


임시 업무공간은 야외에서 설비 운전 및 안전 점검을 수행하는 현장 업무, 공장 시설을 모니터링하고 컨트롤하는 조정실 업무 등 맡은 일에 따라 근무 공간을 나누고 구성원 간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됐다.


SK머티리얼즈는 삼불화질소(NF3), 육불화텅스텐(WF6), 모노실란(SiH4) 등 각 특수가스 제품 생산라인 구역별로 총 9개소의 임시 업무공간을 구축했다.


해당 공간에는 업무용 PC, 사무가구, 정수기, 탈의실, 간이화장실 등 업무 수행에 필요한 기본 용품과 편의시설이 갖춰졌으며 마스크, 손 소독제, 무전기 커버 등 감염을 막는 필수품도 구비해놓았다.


SK머티리얼즈 관계자는 “이번 임시 업무공간 설치는 대면 접촉으로 인한 감염 가능성을 낮추고 구성원들이 더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하기 위한 선제 조치”라며 “반도체 디스플레이 고객사에 제품을 차질 없이 공급할 수 있도록 임직원 건강, 지역사회 확산 현황 등 대내외 환경 변화를 능동적으로 파악하여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
한편, SK머티리얼즈는 각 부서별 필수 인원을 제외한 모든 임직원의 재택근무를 오는 6일까지 연장 시행하고 있으며, 매일 수시로 사업장 내 방역 소독과 출입자 체온 측정을 실시하고 근무 중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.


또한 확진자 발생 등 비상상황을 대비하여 각 부서별 최소 인력 운용 방안과 폐쇄 시설 최소화 대책 등을 담은 업무지속계획(Business Continuity Plan, BCP)을 수립하는 등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공장 운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. <끝>